순천광장신문
> 사람과사람 > 지난 연재물
지역문제 심층적으로 다루어 주어서 고마워■ 독/자/의/소/리- 박필수 순천농민회 회장
박경숙 기자  |  pks@agoranew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35호] 승인 2014.04.24  11:16:0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낙안에서 농사를 짓고, 현재 순천농민회 회장을 맡고 있는 박필수 씨는 광장신문이 창간하고 곧 조합원으로 가입했다. 김계수 이사장과의 인연 때문이기도 하지만 지역소식을 전하는 매체가 필요하고, 사실을 제대로 보도하는 언론이 얼마나 중요한지 아는 까닭이다. 그가 신문에서 인상 깊게 읽는 지면은 김계수 이사장의 농사이야기다. 같은 일을 해도 다르게 하는 모습, 좀 더 세심한 정성으로 생태적으로 안전하게 해나가려는 모습을 보며 크게 배운다고 한다.

아쉬운 점은 “농촌 현실이 점점 암담해 가는 지점인데 광장신문에는 농촌현실을 다루는 지면이 많지 않다”며 “앞으로 농촌의 현실적인 문제들도 다루어 주면 좋겠다”는 바람을 말했다. 덧붙여 “지금 현재로도 광장신문에서 지역문제를 심층적으로 다루어 주어서 고맙다.”고 말했다.

대학을 졸업하고 농민운동을 하겠다고 20대에 농촌으로 들어 가 줄곧 농사만 지어온 그는 20대에 한 그 선택을 후회하지 않을까? 한국 사회가 지속 가능한 사회로 가기 바라며 낮에는 농사를 짓고 밤에는 농민회 활동을 하며 살아 온 그의 삶은 우여곡절이 많았다. 농민 운동하는 후배의 보증을 서주고 삶이 고단해졌을 때 왜 농민운동을 했을까 후회하기도 했다. 그러나 농민회 어르신들이 잘하고 있다고 격려해 줄 때는 젊은 시절 농민운동을 하겠다고 결심한 일이 좋은 선택이었다는 생각을 한다며 까맣게 그을린 얼굴로 환하게 웃었다. 

 

박경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7956 전남 순천시 중앙3길 3, 3층(장천동)  |  대표전화 : 061)721-0900  |  팩스 : 061)721-114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아 00196(주간)  |  발행일자 : 2013년 4월 5일  |   발행인 : 변황우  |  편집위원장 : 서은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우
Copyright © 2013 순천광장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gora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