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광장신문
> 보도자료
순천시, 크리스 조던 ‘아름다움 너머’ 전시회 개최8월 16알부터 시민과 함께 하는 플라스틱 제로 캠페인 전시회
순천시청  |  www.suncheon.g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0호] 승인 2019.08.13  16:37:2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순천시청 보도자료 - 청소지원과]

   
▲ 크리스조던 전시회 - 비너스

순천시(시장 허석)는 오는 8월 16일(금) ~ 9월15일(일)까지 한 달간 순천대학교 국제문화컨벤션관 범민홀(1층)에서 미국 출신의 세계적인 생태사진작가 크리스 조던의 대량 소비사회와 환경을 주제로 한 ‘크리스 조던: 아름다움 너머’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개막식 8월19일 11:00, 범민홀).

 

작가‘크리스 조던’은 뱃속에 플라스틱 가득 찬 태평양 알바트로스 사진을 통해 플라스틱 폐기물로 인한 환경 생태계 폐해를 전 세계에 알렸고, 깊이 있는 예술사진과 독창적 기법의 작품으로 세계 유수의 박물관과 미술관에서 100회가 넘는 전시회를 가진 환경예술 사진작가이자 다큐멘터리 감독이다.

   
▲ 크리스조던 전시회 - 슈마바숲 No9

 

이번 ‘크리스 조던 : 아름다움 너머’ 순천전은 환경예술사진 분야의 독보적인 작가의 대규모 개인전이다. 이번 전시에서는 플라스틱 등 환경문제와 기후변화를 주제로 한 사진, 영상 작품 63점과 함께 작가의 대표작인 다큐멘터리 ‘알바트로스Albatross’가 상영되며, 모두 무료로 진행된다.

 

이번 순천전은 한국순회전의 일환으로 지난 2월 말 시작된 서울전, 부산전에 이어, 순천만습지 및 순천만국가정원을 갖춘 대한민국 생태수도 순천에서 특별전을 가짐으로써 이 전시의 취지가 특별히 큰 반향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청소년들에게 전시 관람과 동시에 생태교육 기회를 제공할 수 있는 점도 이 전시의 가치를 높이고 있어, 학교, 단체, 자녀동반 가족 등이 모두 관람할 수 있는 유익한 전시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전시기간 동안 해설 오디오가이드, 환경교육, 업사이클링 교육, 강연 프로그램을 운영해 방문객들에게 다양한 생태문화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채승연 순천시 생태환경센터소장은 “많은 학생들과 시민들이 폐플라스틱 제로화에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많은 참관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적극 추천했다.

 

붙임 주요작품 소개 1부. 끝.

 

작품 이미지

캡션 및 작품설명

비너스(Venus), 152x261cm, 3panels, 2011 © Chris Jordan

보티첼리의 대표작, <비너스의 탄생>이 10초 마다 전 세계에서 소비되는 비닐 봉지 240,000개로 부활하였다. 크리스 조던의 대표작인 <숫자로 본 우리의 자화상 Running the Numbers> 두 번째 시리즈는 대중문화의 뚜렷한 아이콘이 모티브가 되는데, 이 작품에서는 ‘아름다움과 사랑’을 상징하는 비너스가 우리시대의 대표적인 소비재인 비닐로 탄생한다.

미드웨이: 자이어의 메시지(Midway: Message from the Gyre), 56x76cm, 2009~, © Chris Jordan

어린 ‘알바트로스’의 배에서 마치 화석처럼 드러난 플라스틱 조각들. 언뜻 설치작품으로 보이지만 실제 사진이다. 작가는 미드웨이 섬에 6년간 작업하며 알바트로스의 출생에서부터 죽음까지 목도하게 된다. 플라스틱과 먹이를 구별할 수 없는 이 아름다운 생명이 전하는 공포와 슬픔의 메시지는 참혹하기만 하다.

전구들(Light Bulbs), 182x244cm, 2008 © Chris Jordan

 

아름답고 신비로운 우주처럼 보이는 이 사진은 비효율적인 전기 사용으로 매 분마다 미국에서 낭비되는 전기의 킬로와트 수와 동일한 320,000개의 백열전구로 만든 이미지다.

종이가방 (supermarket Bags), 152x203cm, 2007, © Chris Jordan

 

부드러운 아침 안개가 감싼 대나무 숲이 고요하기만 하다. 하지만 대나무의 마디마디는 매시간 미국에서 사용되는 갈색 종이 슈퍼마켓 백 114만개로 이뤄졌다.

플라스틱 컵(Plastic Cups), 152x228cm, 2008

© Chris Jordan

 

복잡한 회로처럼 보이는 이 사진은 플라스틱 컵들이 켜켜이 쌓여 이뤄졌다. 미국의 항공기 운항에 6시간마다 사용하는 플라스틱 컵 1백만개로 만든 이미지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7956 전남 순천시 중앙3길 3, 3층(장천동)  |  대표전화 : 061)721-0900  |  팩스 : 061)721-114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아 00196(주간)  |  발행일자 : 2013년 4월 5일  |   발행인 : 변황우  |  편집위원장 : 서은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우
Copyright © 2013 순천광장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gora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