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광장신문
> 뉴스 > 교육/문화
순천시 미술대전 파행, 새 국면 돌입지부장, 부지부장에 권한 위임 의사
미술대전 진행 일정엔 큰 문제 없어
이성훈 기자  |  rpxeo@agoranew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167호] 승인 2017.09.14  13:59:2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순천시 미술대전을 진행하던 순천미협 강봉연 지부장이 순천시에 부 지부장(김선자)에게 권한 위임 의사를 밝혀 새로운 국면을 맞고 있다.

순천미협 강 지부장은 그간 주최 측인 순천시와 협의 없이 현수막을 걸어 공모를 진행하고, ‘순천시미술대전’이 아닌 ‘순천미술대전’으로 대회의 명칭을 변경했으며, 주최 측을 뺀 현수막을 게시하는 등 순천미협 단독으로 대회를 치르고 시상도 강 지부장 명의로 하겠다는 입장이었다.

순천시 관계자는 “현 상태에서 보조금을 지급해도 법적으로 문제는 없지만, 현재 지부장은 보조금을 횡령하여 형이 확정된 사람이다. 도의적으로 문제가 없을 수 없다. 부 지부장에게 권한위임 의사를 밝혀 왔으니, 새로운 검토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순천미협 관계자는 “협회 차원에서 부 지부장에게 권한을 위임하기로 하고 순천시에 공문을 발송했다. 대회는 추진 중이기 때문에 큰 문제가 없다”고 말했다.

강 지부장은 “건강상의 문제로 권한을 위임하고, 쉬면서 정리하다 내년까지인 임기를 올해에 마감할 예정이다. 160여 명의 미협회원 중 3~4명의 반대로 보조금 집행이 되지 않아, 대회가 늦어져 어려웠다. 횡령죄는 억울한 측면도 있다. 나로 인해 순천미술대전이 시끄러워 지는 건 아닌 것 같다. 시민들과 출품을 원하는 작가들, 회원들을 위해서라도 (권한을) 내려놓아야 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7956 전남 순천시 중앙3길 3, 3층(장천동)  |  대표전화 : 061)721-0900  |  팩스 : 061)721-114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아 00196(주간)  |  발행일자 : 2013년 4월 5일  |   발행인 : 변황우  |  편집위원장 : 서은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우
Copyright © 2013 순천광장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goranews.kr